총 게시물 6,454건, 최근 37 건
   

코르넷기사

글쓴이 : joins 날짜 : 2013-11-28 (목) 18:21 조회 : 840
kornetnews.com_20131118_1_01.jpg 

   한인상공인연합회는 18일(월) 저녁 월례회를 개최하고, 한상대회 참가와 중남미한상연합회 정기총회 결과, 국제 해안개발세미나를 보고하고, 경제세미나 계획을 논의했다.

   먼저 이재훈 회장은 "한상대회 참가 등 두 달 동안 바쁘게 보냈는데, 한상대회에서 중남미의 권리를 찾은 것 같고, 해안개발세미나에서 상공인회의 위상이 업그레이드됐는데, 오늘은 경제세미나 준비에 관해 깊은 논의가 있기 바란다"고 인사했다.

   한상대회와 중남미한상연합회 정기총회에 대해 윤성일 고문은 "개최지 광주는 인프라가 다른 곳보다 부족했으나 의미 있는 행사였고, 아르헨티나에서 12명이 참석해 중남미 국가 가운데 최다였다"고 전하고, "중남미한상연합회 최태훈 회장(브라질)의 연임이 결정됐고, 이재훈 회장이 수석부회장으로 선출됐으며, 각국에서 1명씩 위원을 선정했고, 위원장으로 본인이 선출됐다"고 설명했다.

   윤 고문은 사정상 불참한 최태훈 회장의 위임을 받아 중남미 상임위원으로 참석했다.

   김영준, 김봉주 이사는 지난 13, 14일 이틀 동안 마르 델 플라타에서 개최된 제7차 해안개발 국제세미나 참석 결과를 보고했다.

   김봉주 이사는 "세미나는 연방정부와 국립은행 등 국가기관과 브라질 석유회사 등이 후원한 대형 행사였는데, 상공인회가 후원에 참가해 존재감을 높였다"며, "세미나 내용이 상당히 전문적이었고, 지속적인 호응과 관심이 필요해 보였다"고 말하고, "관련 기술을 보유한 본국의 개발회사와 연결하는 것이 숙제"라고 보고했다.

   제4차 경제세미나는 총선을 전후해 불안정한 정치상황으로 강사가 아직 확정되지 않았는데, 우선 일정을 오는 29일(금)로 결정하고, 하루 이틀 내에 강사를 확정해 공고하기로 했다.

   김영준 이사는 "이번 세미나는 일방적인 설명이 아닌, 강사와 청중이 대화하는 형식으로 진행하려 한다"고 밝혔다.

   공지사항으로 오는 21일(목) 대전 남미무역사절단 5개 업체의 수출상담회가 노보텔에서 진행되므로, 상담을 원하는 이는 내일(19일)까지 KOTRA 부에노스아이레스 무역관으로 신청하면 된다고 알렸다.

   또, 신동석 고문이 "고 이광규 전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이 재외동포에게 쏟은 열정이 큰데, 오는 25일(월, 한국시각) 국회도서관에서 개최되는 추모좌담회에 추모의 뜻을 전할 방법을 찾아보라"고 요청했다.

   아울러 오는 23일(토) 윤성일 고문 장남의 결혼식에 회원들의 참석을 요청했다.

내가볼땐 2013-11-28 (목) 18:23
결혼식 참석하고 밥먹으러 가야겠다....

댓글주소
바람의나라 2013-11-28 (목) 18:27
저도 가볼까 생각중임,
댓글주소
구리 2013-11-28 (목) 18:55
한국식품 가격을 올리는 장본인임.

윤 xx과 그에 동생......ㅉㅉㅉ
댓글주소
coreano 2013-11-28 (목) 20:04
상공인 협회가 뭐하는 단체인가요?
댓글주소
     
     
구리 2013-11-29 (금) 11:43
한인상인연합회는 우리가 이야기하는 상조회입니다.
 
한국상공인연합회는 따로 결성된 협회로 수출과 수입을 주 목적으로 KOTRA와 협력관계를 가지고 있습니다.
댓글주소
html
   

총 게시물 6,454건, 최근 37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제11회 2014년 무료 독감 예방접종 +12 관리자 2014-03-19 853
 올라꼬레아노에서 말씀드립니다. +16 관리자 2013-11-22 6005
 만화, 요리 게시판이 신설되었습니다. +10 관리자 2013-11-16 6170
 올라꼬레아노에서 말씀드립니다! +13 관리자 2013-11-11 7261
 올라꼬레아노에서 말씀드립니다.! +33 관리자 2013-11-06 8987
 HOLACOREANO 게시물의 관리기준. +31 관리자 2013-10-10 11188
6454  상조회는 선동질이 안 먹힌다? +1 ★콜롬보★ 2014-04-20 27
6453  울트라니뿡보시오 +3 그리움 2014-04-20 26
6452  박근혜 대통령에게 삿대질 하는 인간은 봐라 +2 ★콜롬보★ 2014-04-20 28
6451  생명의 주여 면류관 받으시옵소서! 피터팬 2014-04-20 30
6450  마음이 찟어진 분들과 함께 합니다. 피터팬 2014-04-20 36
6449  실종자 수색에 미국 장비·기술진 투입 울트라니뽕 2014-04-20 62
6448  간절한 어머니의 마음으로 기도 합니다 ...제발 기적이 일어 … +2 헨젤과그랬… 2014-04-20 106
6447  세월호 구조 지원 해군 대조영함 병사 1명 사망 바람의나라 2014-04-20 55
6446  세월호 구조현장 분위기 +2 바람의나라 2014-04-19 185
6445  "참으로 잘 죽었다" "총으로 쏴 버려야" 보수논객, 세월호 실… +14 울트라니뽕 2014-04-19 232
6444  연휴에 뉴스 펌질로 도배하는 애야 +1 ★콜롬보★ 2014-04-19 127
6443  왜 문제의 포인트를 말하지 않은가? +10 그림자 2014-04-19 224
6442  동생이 아직 세월호 안에 있습니다.(퍼옴) +2 안드레 2014-04-19 209
6441  실전서 '무능' 드러낸 정부 새 재난대응체계 +4 울트라니뽕 2014-04-19 150
6440  (속보)민관군 구조팀, 시신 10구 추가 확인 +14 울트라니뽕 2014-04-19 275
6439  신용은 불경기때 나타난다 +4 그림자 2014-04-19 292
6438  추가 교신 확인..왜 숨기나? +5 울트라니뽕 2014-04-19 281
6437  한국을 떠나있어 한국이 그리울 때도 있지만 안드레 2014-04-19 110
6436  현 상황 정리한글입니다. +18 울트라니뽕 2014-04-19 365
6435  정말 참담합니다. 하지만 기적을 믿습니다. +5 바람의나라 2014-04-19 426
6434  삭제되었습니다. +2 ★콜롬보★ 2014-04-19 136
6433  獨 자이트, 여객선 사고 한국 국민 정부에 분노(펌) +5 바람의나라 2014-04-19 341
6432  신이 있다면 제발!!!! +2 knight 2014-04-19 444
6431  실종자 가족들이 청와대로 가려고 하는 이유 +11 울트라니뽕 2014-04-19 310
6430  우리나라 대통령이 이런 사람이다! +2 울트라니뽕 2014-04-19 503
6429  SBS뉴스 공식트윗 + 경찰배치 이유 +3 울트라니뽕 2014-04-19 454
6428  대형사건 마다 좌빨이 퍼트리는 유언비어~ +2 ★콜롬보★ 2014-04-19 56
6427  세월호 선장 최소 징역 2697년은 먹어야~ ★콜롬보★ 2014-04-19 43
6426  여기도 유언비어 퍼트리는 암 덩어리 많다 ★콜롬보★ 2014-04-19 49
6425     [세월호 침몰] 김용호 기자가 밝힌 홍가혜 “日술집 출신에 1… ★콜롬보★ 2014-04-19 93
6424        이왕에 니뽕도 잡아가라 ★콜롬보★ 2014-04-19 65
6423  경찰이 출입통제에 나선 진짜 이유는? +5 ★콜롬보★ 2014-04-19 91
6422  세월호 대책위원장 야당 선거후보원이라고? +1 ★콜롬보★ 2014-04-19 42
6421  마지막까지 힘내세요. 원샷원킬 2014-04-19 415
6420  지금 팽목항 입구 +15 울트라니뽕 2014-04-19 522
6419  실종자 가족 청와대 항의방문, 경찰 저지에 막혀 +8 울트라니뽕 2014-04-19 402
6418  세월호와 올라넷 ★콜롬보★ 2014-04-19 92
6417  골프 좀 친다는 사람 보시라~ +1 ★콜롬보★ 2014-04-19 150
6416  왜 한국에서 대형참사가 빈번하게 일어나는가(모신 글) +5 피터팬 2014-04-19 404
6415  분통 터진 학부모들 "청와대 갑시다 여러분" +5 울트라니뽕 2014-04-19 49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holacoreano.com. All rights reserved.